logo

  • Home
  • 회원가입
  • 사이트맵

조직사업

조회 수 15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시민단체가 다양해지면서 오히려 쇠퇴한 느낌이 있다. 양적으로는 지역기반을 한 시민단체가 증가했지만 마을공동체·혁신교육 등 사업예산이 많아 지면서 공모사업을 위해서 단체가 급조되어 결성되기도 한다. 때로는 관에 비판적 목소리를 낸 시민단체를 견제하기 위한 어용/관변 단체도 주민참여의 모습으로 등장하게 되었다(서울시에서 진행되고 있는 많은 주민참여의 시민단체의 정체성에 대한 논의가 필요하다).

 

7시민사회3.jpg

 

시민단체의 생존을 위해서는 공모사업은 각 단체의 선택이라 옳고 그름을 따지기 어렵다. 공모사업시 관과의 관계가 갑을 관계가 되어서는 안 되고 그 단체의 정체성과 전문성으로 관의 행정을 비판/협력 할 수 있는 사업들을 제시해야 한다.

한 개의 시민단체가 문어발식 공모사업을 진행하는 것을 지양하고 지역 내 역량 있는 단체발굴과 활동가 지원에 연대해야 한다.

 

시민사회 김형용.jpg

 

시민단체는 영원히 지속돼야하는 존재라기보다 그 역량이나 한계에 따라 자연히 없어지기도 하고, 새로 생기기도 한다. 이를 자연스럽게 생각하는 것이 좋을 것 같다.

 

8-4김잔디 발표 전체.jpg

 

시민단체를 만드는 것도 어렵지만 그것을 유지하는 것도 어렵다. 이러한 문제들을 각 단체가 각자 고민하기보다는 여러 단체들이 함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모여서 고민하고 대안을 모색해 볼 수 있는 노력이 필요하다.

 

시민사회2.jpg

 

시민단체가 정부요직에 들어가기 위한 창구로서 역할을 한다는 문제가 있다. 이러다보니 감시자 역할을 못하는 것은 아닌지 염려된다. 한편 공모사업 운영이나 시민단체 활동가들이 정부요직에 들어가는 것을 부정적으로 볼 것이 아니라 활동의 연장선으로 볼 수 있을 것 같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1 서울복지시민연대 창립11주년 준비모임 file yankeem 2018.11.01 46
50 두 번째 월간 복지연대, 두들링 file yankeem 2018.10.19 29
49 끝없는 조직위의 도전 file yankeem 2018.10.11 67
48 월간 정기모임을 향한 도전 file yankeem 2018.09.04 65
47 월간 복지연대 file yankeem 2018.08.09 133
46 집행위 비전워크샵 카드뉴스 file admin 2018.07.25 213
45 서울복지시민연대 비전워크샵 file yankeem 2018.07.24 127
44 릴레이 소개 제1탄, 지인을 부탁해 file yankeem 2018.05.30 96
43 안산분향소, 기억교실 방문 file yankeem 2018.04.17 112
42 회원님의 방문을 환영합니다. file yankeem 2018.03.08 95
41 전현직 대표단 모임 file yankeem 2018.03.07 124
40 2018 서울복지시민연대 위원회 위원장 모임 file yankeem 2018.03.07 117
39 2018 서울복지시민연대 정기총회 1 file yankeem 2018.02.07 217
38 2/5(월) 총회를 앞두고 최종 점검하는 총회준비위원회 file yankeem 2018.02.01 104
37 홍성우 회원님의 1년만의 나들이 file yankeem 2018.01.08 188
36 이제 총회준비 들어가 볼까요~ file yankeem 2018.01.08 177
» 창립 10주년 공개토론회 4 "NGO의 역할" file yankeem 2017.12.01 159
34 창립 10주년 공개토론회 3 "시민 없는 복지정책" file yankeem 2017.11.30 157
33 창립 10주년 공개토론회 2 "사회복지계 내부 자정력과 공공성 강화, 어떻게 담보할 것인가?" file yankeem 2017.11.30 158
32 창립 10주년 공개 토론회 1 "왜 복지현장의 노동인권은 더 열악한가?" file yankeem 2017.11.30 15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