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 Home
  • 회원가입
  • 사이트맵

성명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1 [연대 논평] 빈곤사회연대 "기만적인 급여별 선정기준 발표로 복지 사각지대를 은폐하지 말라!!" file 관리자 2016.07.22 686
50 [세월호 3주기 성명서] 정부는 세월호 미수습자를 가족의 품으로 돌아오게 하라! file admin 2017.03.30 586
49 [성명서]기초생활보장 예산 삭감 철회하고 복지예산 대폭 확충하라(2009.11.12) admin 2013.07.10 2430
48 [성명서] 아픈 대한민국을 방치하지 않는 20대 국회로 거듭나길!! file 관리자 2016.04.25 729
47 [성명서] 서울시는 복지관련 안정된 인력 수급 대책을 즉각 수립하고 시행하라!!(2013.06.04) admin 2013.07.12 3300
46 [성명서] 거꾸로 가는 서울시 보육공공책임제 file yankeem 2018.12.21 104
45 [성명서] "사회복지 현장의 관피아 척결!! 민선6기 박원순 시장의 공직사회 혁신대책을 환영하며!!" file 관리자 2014.08.11 3390
44 [성명]혹독한 물대포 맞는 시민 편에서, 한미FTA 막아내겠다(2011.11.25) admin 2013.07.10 2300
43 [성명]서울시민복지기준선 설정, 이것은 꼭 필요하다(2011.11.14) admin 2013.07.10 2373
42 [성명]서울 그물망 복지, 텅 빈 전시성 사업 아닌가? (2010.03.25) admin 2013.07.10 2269
41 [성명]생활보호로 돌아가자는 구시대적 개편방안을 규탄한다. file 관리자 2014.03.10 3645
40 [성명]반복지 나쁜투표, 불참이 정의고 진보다(2011.08.11) admin 2013.07.10 2152
39 [성명]'도가니법' 반대운동 나선 복지계 대책위, 해체하라(2011.11.15) admin 2013.07.10 2189
38 [성명] 잇단 빈곤층 자살 : 보편적, 예방적 복지를 외면한 정부를 규탄한다. file 관리자 2014.03.10 3171
37 [성명] 영유아복지 외면하는 강북구(2012.05.09) admin 2013.07.10 2835
36 [성명] 서울시민복지기준 이대로 괜찮은가(2012.07.20) admin 2013.07.12 2854
35 [성명] 새 대표이사의 취임으로 서울시복지재단의 변화를 기대한다(2012.02.22) admin 2013.07.10 2395
34 [성명]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정부산하기관으로 전락하나?(2012.02.23) admin 2013.07.10 2602
33 [성명] 사형제는 범죄자에 대한 처벌강화가 아니다.(2012.09.25) admin 2013.07.12 2523
32 [성명] 반복지적 서울역 노숙인 강제퇴거, 즉각 철회하라(2011.08.31) admin 2013.07.10 206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